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라디오스타’ 윤은혜가 밝힌 #술 #불면증 #소속사
기사입력 2020-03-26 11:3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라디오스타’ 윤은혜가 밝힌 #술 #불면증 #소속사

라디오스타 윤은혜 사진='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배우 윤은혜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진솔한 토크부터 ‘힐링 송’까지 ‘홀리’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으로 윤은혜, 홍혜걸, 안현모, 이승윤이 출연했다.

윤은혜는 진솔 토크와 ‘홀리’한 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현재 금주 8년 차라는 윤은혜는 “29살 즈음에 안 좋은 일들이 밀려오면서 술이 없으면 잠을 못 잤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러나 “우연한 계기로 마음의 안정을 찾으면서 생활 패턴이 바뀌었다”라며 불면증을 극복할 수 있었고, 그 이후로 술을 끊었다. 연애 역시 자연스럽게 함께 끊긴 상태라며 “드라마 찍을 때 스킨십을 하면 그런 상황 자체가 설레게 되더라”라고 웃었다.

또한 이날 윤은혜는 97kg에 육박하는 김구라를 거뜬하게 업고 스튜디오를 활보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과거 천하장사 강호동에게 인정받았던 윤은혜는 변치 않은 괴력을 입증, ‘소녀 장사’의 귀환을 알렸다.

마지막으로 소속사 식구인 ‘W24’와 함께 무대를 꾸민 윤은혜. 이들은 자이언티의 ‘꺼내 먹어요’를 감미로운 선율로 선사해 수요일 밤을 힐링으로 물들였다.

온라인 뉴스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