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지난 29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아세안의 스타트업 정책 담당자를 대상으로 정책 수립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정책연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정책연수는 2019년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이후 중소벤처기업부와 아세안중소기업조정위원회(ACCMSME)가 정책 대화를 통해 발굴한 11개 협력과제 중 하나다.


중진공은 창업 지원사업 등 우리나라 중소벤처기업 지원 정책을 소개하고 아세안의 정책 수립에 도움을 주고자 이번 연수를 준비했다.

웨비나 방식으로 진행된 정책연수에는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미얀마, 라오스, 인도네시아 등 아세안 5개국에서 44명이 참여했다.


[양연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