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치러지는 제32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역대 최다 인원인 약 40만 명이 몰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집값 급등으로 부동산 중개 수수료가 많게는 천만 원이 넘는데다, 부동산 투자에 관심이 큰 MZ세대까지 자격증 시험에 도전하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하지만, 부동산 수수료 개편을 앞둔데다, 공인중개사 숫자를 통제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오고 있어 장밋빛 전망만은 아니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