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날 녹여주오’ 지창욱, ‘심쿵’ 비주얼로 수영장에서 발견된 이유는?
기사입력 2019-10-18 17:3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날 녹여주오’ 지창욱, ‘심쿵’ 비주얼로 수영장에서 발견된 이유는?

‘날 녹여주오’ 지창욱 사진=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제공
‘날 녹여주오’의 심쿵남 지창욱이 수영장에서 발견된 이유는 무엇일까.

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 마동찬(지창욱 분)은 냉동 실험의 부작용으로 얻은 저체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방송에서 “저는 냉동인간입니다”라는 사실을 밝혔다. 기억을 잃어버린 황갑수(서현철 분) 박사를 언제까지나 기다릴 수 없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의 ‘냉밍아웃’ 이후, 또 다른 냉동인간 고미란(원진아 분)과의 관계도 조금 달라지기 시작했다. 체온 임계점 33도를 넘으면 위험한 냉동인간의 특성으로 인해 동찬이 미란의 몸 상태를 눈에 띄게 걱정하기 시작한 것.

비록 시작은 자신 때문에 실험에 참여했던 미란에 대한 죄책감이었지만, 그의 감정은 본인도 모르는 새 점점 다른 양상을 띠는 듯 보였다.

20년 전 연인 나하영(윤세아 분)은 그런 동찬을 보고만 있는 게 괴로웠다. 하지만 이대로 포기하지는 않았다. 그의 실종과 관련된 냉동 프로젝트에 대해 함구했다는 사실에 동찬이 등을 돌렸지만, 덜 끝난 사랑에 직진을 예고했다.

동찬은 이렇게 1999년과 2019년의 인연, 두 로맨스의 갈래에 섰다. 이 가운데, 18일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수영장에서 운동 중인 그의 모습이 포착돼 호기심을 유발한다. 손목의 스마트 워치를 확인하는 동찬, 물속에서도 여전히 ‘심쿵’을 유발하는 비주얼만으로도 다가올 본방송을 기대케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