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연참시2’ 서장훈, 출연진 폭소케 한 폭탄 발언으로 ‘집중도 폭풍 상승’
기사입력 2019-09-03 17:4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연참시2’ 서장훈, 출연진 폭소케 한 폭탄 발언으로 ‘집중도 폭풍 상승’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사진= KBS Joy 제공
‘연참시2’ 서장훈의 말문까지 틀어막은 역대급 사연의 전말이 드러난다.

오늘(3일) 방송을 앞둔 KBS Joy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55회에서는 지난 52회에서 지독하리만큼 안 풀리는 남친과의 연애담으로 스튜디오를 뒤집어놨던 사연의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고민녀는 지독 하리만큼 잘 풀리지 않는 남자친구를 위해 모든 걸 맞춰주지만 그런 응원을 부담스러워한 남자친구는 결국 이별을 통보하게 된다.

하지만 생각지도 못한 장소에서 다시 만난 남자친구는 “한번만 기회를 달라”며 사연 속 주인공에게 매달리며 엇갈린 운명을 맞이하게 됐다. 

이에 오늘 방송에서는 ‘차마 사연에는 쓰지 못했던 사실’이 있다며 후일담을 보내온 고민녀의 더욱 충격적인 고백이 기다리고 있다고 해 눈길이 쏠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참견러들 역시 녹화장을 찾아온 파격적인(?) 연애 후일담에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한다.

특히 늘 사이다 참견으로 안방극장의 속 시원함을 책임졌던 서장훈은 “점보러 가지 마세요”라며 씁쓸한 미소를 지었고, 이에 김숙이 “그쪽에 있는 사람으로서 너무한 거 아니예요. 선녀보살님”이라고 말해 서장훈을 당황하게 한다고. 

더불어 서장훈이 깜짝 발언을 해 참견러들을 폭소케 했다고 해 오늘(3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