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슈돌’ 시안, 라이온킹 FC와 재회… 새 멤버 합류로 기대 UP
기사입력 2019-08-24 22:3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슈돌’ 시안, 라이온킹 FC와 재회… 새 멤버 합류로 기대 UP

사진=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라이온킹 FC가 다시 만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KBS 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92회는 ‘오늘도 빛나는 너에게’ 편으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꾹감독 이동국은 라이온킹FC를 재소집한다. 오랜만에 다시 만난 아이들의 반가운 재회부터, 우여곡절 많은 점심식사 준비 과정이 TV 앞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제2의 이강인을 찾기 위해 이동국이 시작한 ‘슛돌이가 돌아왔다’ 프로젝트.

이동국은 시안이 또래의 아이들을 모아 라이온킹 FC를 결성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개성이 넘치는 라이온킹 FC 선수들의 귀여운 케미와 기상천외한 말과 행동들이 시청자들의 배꼽을 강탈했다.

특히 첫 축구 시합부터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앞으로 이들의 활약에 기대를 더한 상황이다.
이날 라이온킹FC는 훈련을 위해 한 펜션에서 모였다.

남다른 축구 기량으로 화제가 된 최철순 선수의 아들 재희부터 전 탁구선수이자 현재 IOC 위원인 유승민의 아들 귀여운 성공이까지 오랜만에 만난 아이들은 반가워하며 근황을 나눴다고 한다.

또한 새로운 친구도 합류하며 더욱 강해진 라이온킹 FC를 기대하게 했다고. 야구 선수의 아들인 이 친구는 첫만남부터 4차원 시구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훈련소 입소 후 본격적인 훈련을 앞둔 라이온킹 FC는 체력 보충을 위해 삼계탕을 먹기로 했다.

이에 시안이, 재희, 성공이는 심부름 원정대를 꾸려 닭을 사러 갔다.

심부름에 남다른 자신감을 가진 시안이와 시안이 따라쟁이 성공이, 그리고 심부름도 정석으로 하는 FM 재희까지 개성이 넘치는 아이들의 케미가 출발부터 재미있는 심부름을 기대하게 했다는 전언.

이런 가운데 심부름 중에는 6세가 감당하기 힘든 어려움이 닥쳐 아이들을 힘들게 했다고 해 어떤 일이 있었는지, 아이들이 이를 어떻게 해결할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훈련소에 꾹감독, 용코치와 함께 남은 아이들은 제철 음식인 옥수수밥 준비에 나섰다.

그러던 중 옥수수를 한 알, 한 알 까던 아이들 앞에 갑자기 초대받지 못한 손님이 등장하며 현장이 아수라장이 됐다고 한다.

과연 시안이, 재희, 성공이는 무사히 심부름을 완수할 수 있을지, 옥수수밥을 준비하던 아이들이 만난 초대받지 못한 손님은 누구일지, 이 과정 속의 라이온킹FC 아이들은 얼마나 귀여울지 기대가 더해진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