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YG “위너 이승훈, 기획실 차장 NO..단순 해프닝”
기사입력 2019-06-15 16:1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YG “위너 이승훈, 기획실 차장 NO..단순 해프닝”

YG 이승훈 차장 해명 사진=MK스포츠 제공
YG엔터테인먼트가 위너 이승훈의 논란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YG 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이승훈이 YG 기획실 차장이라는 보도는 사실이 아닌, 단순 해프닝”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평소 많은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이승훈에게 부여된 별명일 뿐이다. 명함 역시 한 영상 컨텐츠에서 사용한 일회성 소품이었다”고 설명했다.

또 “이승훈이 A씨와 관련해 불미스러운 의혹에 개입됐다는 논란도 사실이 아니며, 경찰 조사에서 밝혀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승훈이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마약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것을 알고 이를 숨기려했던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됐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