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박유천, 마약 간이 검사 ‘음성 판정’..국과수 결과는 3주 뒤
기사입력 2019-04-16 17:5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박유천, 마약 간이 검사 ‘음성 판정’..국과수 결과는 3주 뒤

가수 겸 배우 박유천 사진=MK스포츠 제공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마약 간이 시약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6일 박유천의 자택, 신체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다.

경찰은 박 씨로부터 모발과 소변을 임의로 제출받아 마약 반응 검사를 실시했다.

간이시약 검사 결과는 음성 반응이 나왔으나, 경찰은 모발과 소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감정을 의뢰했고 결과가 나오기까지는 3주 정도 걸린다.

박유천은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이자 전 여자친구인 황하나와 함께 올해 초 필로폰을 구매해 황하나의 서울 자택 등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 황하나는 마약 투약혐의로 체포돼 구속 상태로 검찰에 송치돼있다.

황하나는 경찰 수사 과정에서 박유천과 함께 마약을 했다고 진술, 경찰은 진술을 토대로 박유천에 대해 수사를 진행해왔다.

경찰은 오는 17일 오전 10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박유천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남양유업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