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상엽, 공개열애 후폭풍 “법적인 이별은 아니다..서류상 깨끗”
기사입력 2018-09-14 17:3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상엽, 공개열애 후폭풍 “법적인 이별은 아니다..서류상 깨끗”

이상엽 사진='무확행' 방송 캡처
배우 이상엽이 돌싱남과 동행을 앞두고 솔직한 속내를 드러냈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SBS ‘무확행’에 서장훈, 이상민, 탁재훈, 김준호, 이상엽의 첫만남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은 유일하게 돌싱남이 아닌 이상엽의 등장에 의아해했다. 이에 김준호는 “이상엽도 흑역사가 있더라”고 말했다.

탁재훈 역시 “근데 상엽이는 왜 온 거야?”라고 물었고, 서장훈은 “전부 돌싱만 나오면 누가 봐. 그걸 어떻게 봐”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엽은 “저는 법적인 이별은 아니다”라며 “그런데 저는 분명히 다른 게 있어요. 저는 서류상으로는 깨끗합니다”라고 말했고, 탁재훈은 “서류상으로 깨끗하다고? 그게 우리한테 할 말이야?”라고 물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를 들은 이상엽은 “데미지는 뭐 비슷하다고 느끼실 수도 있다. 그런데 처음부터 훅 들어오신다”며 “사실 조합을 들었을 때 걱정이 되긴 했다. 분위기가 굉장히 우울하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