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리턴’ 박진희 첫 등장...3분 카레보다 빨리 보여준 강렬함
기사입력 2018-02-15 10:2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리턴’ 박진희 첫 등장...3분 카레보다 빨리 보여준 강렬함

'리턴'에 첫 출연한 배우 박진희. 사진='리턴' 방송 캡처
'리턴'의 배우 박진희가 세간의 관심 속에 첫 출연해 화제다.

지난 14일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연출 주동민) 15회, 16회가 방송된 가운데 배우 고현정이 하차하고 그 자리를 박진희가 채웠다.

이날 방송 초반 최자혜(고현정)는 강인호(박기웅)의 4차 공판 변호를 맡았고, 김정수(오대환)는 증인석에 출두해 10년 전 있었던 자신의 여동생 성폭행 사건을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후 박진희가 최자혜 역으로 첫 등장하면서 염미정 살해에 사용된 약물은 김정수가 아닌 최자혜(박진희)에게 있던 사실이 드러났고, 박진희의 분량은 약 2분 정도의 카리스마를 자랑했다.

한편 이날 박진희는 머리를 자르고 나타났고, 대사 없이 표정연기만 보여줘 다음 예고를 알렸다.

앞서 고현정은 지난 5일 이후 하차하였고, 박진희가 고현정 후임으로 올라 합류를 결정했다.

김도형 인턴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