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캐스퍼, 육지담 병원 행? 강다니엘 측 뻔뻔함?...누군가는 거짓말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2-14 15:3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캐스퍼, 육지담 병원 행? 강다니엘 측 뻔뻔함?...누군가는 거짓말하고 있다

난데없는 논란의 중심에 선 강다니엘. 사진=MK스포츠 제공
가수 육지담과 캐스퍼의 발언에 대해 강다니엘 측이 강력대응을 예고하면서 진실공방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육지담은 14일 자신의 SNS에 그룹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을 주제로 한 ‘팬 픽션’ 캡처사진을 게재하며 “이건 우리 이야기”라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그러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이들을 둘러싼 루머가 불거졌고 빠르게 퍼져나갔다. 충격적인 내용에 일부 네티즌은 육지담에 음주 의혹을 제기했다. 하지만 육지담은 맨 정신이라며 해당 의혹을 부인했다.

그러던 중 캐스퍼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내가 육지담과 강다니엘을 파티 자리에서 소개시켜줬고 이후 두 사람은 좋은 감정을 가지고 연락을 했었다”고 주장해 논란은 더욱 커졌다.

사태가 이 지경에 이르자 강다니엘의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는 뒤늦게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소속사 측은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 밝혔다.

강다니엘 본인의 입장이 알려지지 않은 가운데 진실의 행방에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도형 인턴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티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