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머니게임’ 이성민, 대통령 야심 이루려 ‘오른팔’ 고수 배신?
기사입력 2020-02-27 17:0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머니게임’ 이성민, 대통령 야심 이루려 ‘오른팔’ 고수 배신?

‘머니게임’ 이성민, 고수 사진=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제공
‘머니게임’ 이성민이 대통령이 되기 위해 ‘오른팔’ 고수를 배신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이 클라이맥스의 돌입과 함께 안방극장에 ‘대전율 파티’를 선사하고 있다.

특히 지난 13회 방송에서는 채이헌(고수 분), 허재(이성민 분), 이혜준(심은경 분)이 ‘제 2의 IMF’ 사태를 촉발시켜 한국 시장을 통째로 집어삼키려는 바하마 유진한(유태오 분)의 무자비한 공세를 ‘환율방어’로 저지하며, 통쾌한 역전승으로 시청자들에게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극 말미 유진한이 허재를 찾아와 ‘채이헌을 막으면 미국의 힘을 실어주겠다’면서 대통령의 자리로 딜을 하며 또 한번 판을 뒤흔들었다. 지금까지 허재는 대한민국 경제를 바닥부터 바로 잡기 위해서 강력한 권력을 휘둘러야 한다는 신념을 품어온 한편, 대통령 자리를 향한 야욕을 드러내온 바 있다.

더욱이 허재는 자신의 이익을 위해 유진한을 한국 시장에 끌어들인 장본인. 이에 허재가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채이헌을 배신하고, 유진한의 마수를 잡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 가운데 27일 오후 방송되는 14회에서는 유진한의 제안을 받은 허재의 선택이 쫄깃한 텐션 속에서 그려질 예정이다. 특히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채이헌이 유진한에게 “이 나라를 분탕질 하지마. 우리가 용인 안 해”라고 경고하자, 유진한이 “그 우리 안에 허재 부총리도 들어가나요?”라고 의미심장하게 반문하는 모습이 담겨 있어 허재가 어떤 선택을 했을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