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어하루’ 김혜윤, 180도 달라진 로운 모습에 충격
기사입력 2019-10-24 10:4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어하루’ 김혜윤, 180도 달라진 로운 모습에 충격

어하루 김혜윤 로운 사진='어쩌다 발견한 하루' 방송 캡처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에서 사라졌다 다시 돌아온 로운의 달라진 태도가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는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가 다시 돌아온 하루(로운 분)의 180도 달라진 모습이 모두를 경악케 했다. 스토리를 바꾸려던 대가로 하루가 없어지는 일을 겪은 은단오(김혜윤 분)는 몹시 충격을 받았지만, 하루가 없이도 아무렇지 않게 흘러가는 만화 속 세상을 바라보며 속상함과 체념의 감정을 느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던 중 은단오는 다시 돌아온 하루를 발견하고 뛸 듯이 기뻐했지만 곧이어 놀랄 만한 반전이 또 한 번 펼쳐졌다. 하루는 은단오와 있었던 일을 전혀 기억하지 못했고, 그동안 적대적이었던 백경(이재욱 분)을 잘 따르는 친구 역할로 만화 속 세상에 돌아오게 된 것.

자신과 있었던 추억을 모두 잊어버리고 심지어 자신에게 쌀쌀맞게 대하는 하루의 태도에 큰 상실감과 상처를 받은 은단오의 모습은 안방극장에 슬픔을 고스란히 전하며 ‘맘찢’을 유발했다.

드디어 자아를 찾은 뒤 은단오를 향해 직진하는 백경의 모습도 긴장감을 형성하며 전개에 흥미를 더했다. 자신이 만화 속 캐릭터이며 은단오가 엑스트라라는 사실을 깨달은 백경은 은단오를 향해 “네 운명을 바꿀 수 있는 건 나야. 내가 도와줄게, 진심으로”라고 말하며 그의 운명 개척 모험에 또 다른 변수가 될 것임을 암시했다.

한편 14회 말미에는 전혀 다른 분위기의 스토리가 이어질 것임을 예고하는 장면이 등장했다. 능소화 노리개를 하고 한복을 입은 은단오가 호위무사복을 입은 하루에게 말하는 모습이 등장하며 과거 두 사람의 인연에 대한 힌트를 제공, 다시 한 번 임팩트 강한 엔딩으로 다음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증폭시켰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