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X김선호, 카리스마 눈빛 포착..‘스페셜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9-10-17 17:3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X김선호, 카리스마 눈빛 포착..‘스페셜 포스터’ 공개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 김선호 사진=tvN ‘유령을 잡아라’ 제공
‘유령을 잡아라’ 지경대 상극콤비 문근영-김선호의 크로스 활약을 담은 과학수사 스페셜 포스터가 공개됐다.

17일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측은 첫 방송에 앞서 문근영-김선호의 과학수사 현장이 담긴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해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은다.

공개된 포스터 속 어두운 지하철 안에 나란히 앉은 문근영-김선호 사이에 긴장감이 팽팽하게 감돈다. 앞서 공개된 지경대 상극콤비의 단짠케미 폭발의 유쾌한 모습과는 상반된 미스터리한 분위기가 호기심을 유발한다. 어느 때보다 날카롭게 번뜩이는 눈빛의 문근영-김선호는 초 집중모드로 사건 현장을 스캔하고 있는데, 전방을 주시하는 두 사람의 표정에서 ‘꼭 잡고 말겠다’는 굳은 의지가 느껴져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지하철 바닥에 남겨진 의문의 발자국이 보는 이의 시선을 절로 강탈한다. 우리에게 친숙한 지하철이 돌연사건 현장으로 바뀐 듯 무언가 심상치 않은 일이 발생했음을 짐작하게 한다.

이처럼 지하철 유령을 잡기 위해 밤낮을 잊은 채 증거 수집에 몰두하는 문근영-김선호의 열혈 수사 본능만으로 ‘유령을 잡아라’ 첫 방송에 대한 관심을 상승시킨다. 지경대 공식 ‘톰과 제리’ 문근영-김선호가 상극콤비에서 환상콤비로 거듭날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린다.

‘유령을 잡아라’ 제작진은 “문근영-김선호의 단짠케미뿐만 아니라 연쇄살인마 ‘지하철 유령’을 잡기 위한 활약이 안방극장에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며 “지하철에서 벌어지는 의문의 살인 사건과 이를 파헤치는 문근영-김선호의 끈질긴 추격 그리고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스릴 넘치는 전개를 놓치지 마라”고 당부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