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로한, 방탄 정국 열애설에 해쉬스완 언급되자 “왜 XX 떠는지 모르겠다”
기사입력 2019-09-17 10:3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로한, 방탄 정국 열애설에 해쉬스완 언급되자 분노 “왜 XX 떠는지 모르겠다”

이로한 해쉬스완 정국 열애설 분노 사진=Mnet
래퍼 이로한이 방탄소년단 정국의 열애설에 해쉬스완이 희생양이 되자 일침을 가했다.

해쉬스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거제도에서 찍힌 사진이 자신이 아님을 밝히고, 심경을 털어놨다.

이 게시물에 이로한은 “욕 먹을 거 감당하고 댓글 단다. 가수던 배우던 대중으로부터 공인 취급을 받는 사람들은 못돼 먹은 당신들이 하라는 대로 꼭두각시처럼 움직이려고 존재하고 있는 게 아니다”라고 알렸다.

이어 “이유와 명분이야 어떻게든 만들고 붙으면 생기겠지만, 해쉬스완 형이 그분들에게 어떤 구체적인 피해를 줬기에 당신들이 단체로 지랄염병육갑을 처 떠는지 모르겠다”고 분노했다.

더불어 “어떤 신념을 가진 개인들이 단체로 모여서 타깃 정해가지고 똥인지 된장인지도 모르고 다 몰려 들어서 그의 일상생활에 지장이 갈 정도로 종일 갈구는게 정상인들이 가질 수 있는 생각인가”라고 언급했다.

또한 “사람으로 태어났으면 제발 사람답게 삽시다 사람답게. 그렇게 싫으면 소비를 하지 말지 왜 다들 사람을 못 죽여서 안달”이라며 “스무 살짜리 어린놈이 보기에도 이 세상은 미쳤다. 새벽 동안 계속 지켜보다가 제 가슴이 답답해 미치겠어서 몇 줄 써본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