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의사요한’ 지성, 이세영과 공항키스 후 홀연히 떠났다
기사입력 2019-09-07 11:1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의사요한’ 지성, 이세영과 공항키스 후 홀연히 떠났다

의사요한 지성 사진='의사요한' 방송 캡처
‘의사요한’에서 지성이 이세영과 공항에서 키스 후 떠나는 내용이 그려졌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SBS ‘의사요한’에서는 차요한(지성 분)이 숨이 멎어가는 기석(윤찬영 분)을 향해 혼신을 다해 심폐소생술을 했지만, 어쩔 수 없이 그의 마지막을 맞이하면서 시작됐다.

한편 손석기(이규형 분)는 이원길(윤주상 분)전 장관 사건브리핑을 통해 불법약물로 인한 피해자가 생겼음을 알리면서 수사에 집중하고 있다는 내용을 공개했다. 이후 운전을 하고 가던 그는 갑작스런 가슴고통을 호소했고, 이후 한세병원으로 옮겨져 요한과 마주했다. 그리고 요한에게 자신의 몸을 맡기면서 시술을 받기에 이르렀다.

그런가 하면, 통증센터 의사들에게 작별인사를 했던 요한은 시영으로부터 통증억제에 관한 연구를 위해 떠나는지라는 물음을 듣고는 맞다고 대답했다. 하지만 그가 “나 때문에 행복했다면서 왜 떠나느냐?”라는 말에는 차마 대답하지 않고 발걸음을 옮기고 말았다.

이후 요한은 채은정(신동미 분)와 환자 윤성규를 둘러싼 진실을 이야기나누면서 “고통을 줘서 미안하다”라고 언급해 그를 울컥하게 만들었는 가 하면, 강이수(전노민 분)의 연명의료치료 중단당시 마지막을 지키기도 했다.

그러다 공항으로 갔던 그는 자신을 찾아와서는 “사랑하게 됐다”고 고백하는 시영의 입술에 자신의 입술을 맞추고는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