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살림남2’ 강성연♥김가온, 코로나19로 길어지는 집콕 육아에 고통 호소
기사입력 2020-03-25 16:0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살림남2’ 강성연♥김가온, 코로나19로 길어지는 집콕 육아에 고통 호소

살림남2 강성연♥김가온 사진=KBS
집콕 육아에 지친 강성연, 김가온 부부의 묘책은 무엇일까.

오늘(25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강성연, 김가온 부부의 집콕 육아 전쟁이 펼쳐진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유치원 개학이 연기되면서 기약 없는 집콕 육아가 시작됐고, 강성연은 한숨과 함께 “이 사태가 벌어지고 나서 육아 패턴이 다 깨졌다”며 고통을 호소했다.

이에 김가온은 집 안에만 있어 활동량이 부쩍 적어진 아이들을 위해 시간대 별 놀이 계획표를 만들어 본격적으로 집콕 육아에 돌입했다. 강성연 역시 천만 배우의 고퀄 연기력을 아이들을 놀아주는 데에 쏟아부으며 최선을 다했다.

하지만 뭐든 금방 관심사가 바뀌는 아이들로 인해 두 사람이 열심히 공들였던 놀이 아이템은 바닥을 드러냈고, 지칠 줄 모르는 아이들의 무한 체력에 되려 두 사람만 지쳐 나가 떨어졌다는 후문이다.

이후 김가온과 강성연은 육아 전쟁을 끝낼 최후의 작전에 돌입했다고 해 과연 둘의 계획대로 집콕 육아 전쟁을 마칠 수 있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온라인 뉴스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