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날아라 슛돌이’ 박주호, 슛돌이와 첫 대면 “쉽지 않네요”
기사입력 2020-01-20 17:5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날아라 슛돌이’ 박주호, 슛돌이와 첫 대면 “쉽지 않네요”

날아라 슛돌이 박주호 사진=KBS
‘날아라 슛돌이’ 박주호가 스페셜 감독으로 등장한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KBS2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3회에서는 박주호가 FC슛돌이의 두 번째 스페셜 감독으로 오는 모습이 그려진다.

시청자들에게 ‘건나블리’(나은, 건후)의 아빠로 더 친숙하지만, 박주호의 본업은 축구 선수. 슛돌이들의 ‘축구 감독님’이 되어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박주호의 등장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박주호는 슛돌이들과 첫 만남을 앞두고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떨리는 마음으로 멀리서 아이들을 바라보던 박주호는 “건후보다는 통제가 되겠죠?”라고 은근한 기대를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나 훈련장에 들어섬과 동시에 박주호는 슛돌이들의 예측불가 행동에 당황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난리법석인 아이들 사이로 동공 지진이 온 박주호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박주호는 슛돌이들의 저 세상 텐션에 적응하지 못한 채 “아, 이런 분위기구나”, “쉽지 않네요”라고 진땀을 뻘뻘 흘렸다.

그러나 난리통이었던 훈련장은 박주호의 특별한 놀이 훈련법으로 금세 축구 열기로 뜨거워졌다는 후문이다. 초롱초롱 눈빛을 빛내며 일사불란하게 뛰는 슛돌이들의 모습이 과연 박주호가 어떻게 아이들을 다룬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온라인 뉴스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