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해쉬스완, 방탄 정국 열애설로 지목되자 분노 “그만하자..역겨워”
기사입력 2019-09-17 09:5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해쉬스완, 방탄 정국 열애설로 지목되자 분노 “그만하자..역겨워”

해쉬스완 방탄 정국 열애설 분노 사진=해쉬스완 SNS
래퍼 해쉬스완이 방탄소년단 정국의 열애설 당사자로 자신이 지목되자 해명했다.

해쉬스완은 자신의 SNS에 “그만하자. 왜곡된 기사도 싫고. 나 음악하는 사람인데 이런 걸로 오르내리는 것도 싫다”고 분노했다.

이어 “해쉬태그해서 응원해주는 사람, 잘못한 거 없는데 본인이 미안해하는 사람. 이렇게 된 거 걍 덮어씌우자 하는 사람. 아 아니면 말고 하는 사람. 그 외에 등등”이라며 “힘내라고 응원한다고 신경 쓰지 말라해 준 사람들 진짜 고맙고 생각보다 나 좋아해주는 사람 많다고 느낀 계기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다 알아. 어차피 이거 퍼 나르면서 내가 생각하지도 못한 이유로 비웃음거리 만드는 사람들도 있을 거라는 거”라며 “너넨 너네일 하고 난 나 하는 음악 할게. 어느 날 너희 쓰는 음원사이트에 보이면 반가워하기라도 해줘”라고 언급했다.

끝으로 그는 “좀 지친다. 아 솔직히 나 잘못 없거든 진짜. 난 내가 화가 난다는 게 화가 나. 내 자신한테. 그니까 걍 아무것도 하지 말자. 우리 전부 다. 제발”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16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정국의 열애설을 추측하게 하는 사진이 퍼져나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거제도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는 한 남성이 여성에게 백허그를 한 사진이 담겨있다.

이를 본 일부 누리꾼들은 사진 속 남성이 방탄소년단 정국이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고, 일각에서는 해쉬스완이 아니냐는 의견이 제기했다. 이에 해쉬스완이 “아니다”라고 해명하면서 일이 불거지게 됐다.

온라인 뉴스팀 mk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