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전참시’ 장성규, ‘귀신의집’ 도전하는 매니저 걱정…격이 다른 리액션 예고
기사입력 2019-08-24 21:1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전참시’장성규, ‘귀신의집’ 도전하는 매니저 걱정…격이 다른 리액션 예고

MBC '전지적참견시점' 장성규 사진=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가 ‘귀신의 집’에 도전하는 매니저를 걱정한다.

걱정과 달리 의기양양하게 ‘귀신의 집’에 입장한 매니저가 격이 다른(?) 리액션을 보여줄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증폭시킨다.
 
오늘(24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박창훈, 김선영) 66회에서는 ‘귀신의 집’에 들어가는 장성규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다.
 
장성규 매니저가 놀이공원 ‘귀신의 집’에 들어간다. 마침 ‘귀신의 집’ 담당 아르바이트 체험 중이던 장성규가 매니저에게 “기저귀 했어?”라며 그를 남다르게 걱정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알고 보니 장성규 매니저가 도전한 ‘귀신의 집’은 10명 중 3명이 중도 포기를 외칠 정도로 무섭다고 전해져 관심을 모은다.

그런데도 매니저는 시시할 것 같다며 코웃음 치며 자신 있게 입장했다고 해 눈길을 끈다.
 
이 가운데 겁에 질려 잔뜩 움츠러든 장성규와 매니저의 모습이 포착돼 폭소를 유발한다.

특히 매니저는 다른 이들과 사뭇 다른 리액션을 보여줄 것으로 전해져 그의 도전에 관한 관심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장성규는 스케줄을 마치고 돌아가는 길 어머니와 통화할 예정이라고.

그는 뼈 때리는 어머니의 폭풍 잔소리에 정신이 혼미해지는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웃음을 터뜨리게 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