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멜로가체질’ 천우희, 백지원 횡포에 작가 입봉 위기? ‘완벽 감정 연기’
기사입력 2019-08-18 09: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멜로가체질’ 천우희, 백지원 횡포에 작가 입봉 위기? ‘완벽 감정 연기’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 천우의 사진= JTBC '멜로가체질' 방송화면
‘멜로가체질’ 천우희가 70분을 다채로운 연기로 가득 채웠다.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 똘끼 만렙 드라마 작가 ‘임진주’ 역을 맡은 천우희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아낌없이 선보였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수다블록버스터로 회를 거듭할수록 독특한 매력을 선사하며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4회에서는 작가 입봉을 앞둔 진주에게 순탄치 않은 미래가 예고되었다.

7년을 만났던 전 남자친구 환동(이유진 분)과 재회한 것은 물론 정혜정 작가(백지원 분)의 횡포에 위기가 찾아온 것.

진주가 드라마 PD 범수(안재홍 분)와 함께 방송국에 있는 것을 본 혜정은 자신의 보조 작가였던 진주의 작품을 범수가 눈여겨보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진주의 작품을 진행하면 자신은 JBC 방송국과 함께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작가 입봉을 앞두고 전 남자친구와의 불편한 만남과 혜정의 방해를 받게 된 진주가 어떤 식으로 이 위기를 헤쳐갈지 주목된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