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김수미 아귀찜...최현석에 독설 “드럽게 맛없어“
기사입력 2018-07-12 16: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김수미가 독설했다. 사진=tvN 수미네 반찬
‘수미네 반찬’ 김수미가 최현석 표 아귀찜에 독설을 날려 폭소를 자아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수미네 반찬’에서는 김수미가 아귀찜 비법을 전수했다.

이날 김수미는 최현석, 여경래, 미카엘 아쉬미노프 셰프가 완성한 아귀찜 품평회를 가졌다.

앞서 미카엘은 혼자 빨간 빛깔이 덜한 아귀찜을 완성했고 고춧가루 한통을 덜 넣은 사실이 들통났다. 이에 최현석이 “그래도 미카엘은 안 넣어도 혼나지 않으니까 좋겠다. 난 지난주에 안 넣어서 다음주에 못 나온다”라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김수미가 완성된 아귀찜을 차례로 맛보기 시작했다. 그는 첫 번째로 최현석 셰프의 아귀찜을 맛본 뒤 “드럽게 맛없다”라며 박장대소했다. 반면 여경래 셰프의 요리를 맛본 김수미는 “나 쓰러지겠다”라며 맛을 극찬했다.

한편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가 유입됨으로써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의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시작된 전무후무 ‘반찬’ 전문 요리 예능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