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미소 “엄마 김부선 정치 발언 그만 자제해야 돼“
기사입력 2018-06-09 21:4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이미소가 화제다. 사진=MBN스타 제공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와의 스캔들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며 딸을 언급했다.

김부선은 최근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이재명과의 스캔들에 휘말려 화제를 낳았다.

김부선은 인터뷰를 통해 배우의 길을 걷는 딸 이미소의 장래 걱정과 소송에 대한 부담감도 내비쳤다.

김부선은 “딸이 손 편지를 써 ‘남녀관계는 얘기하지 마라’고 하소연했다. 딸을 제대로 뒷바라지 못해 미안하고 불쌍한데, 딸 혼삿길까지 막을 수 없지 않나”고 말했다. 

이에 김부선의 딸이자 배우인 이미소에게도 덩달아 관심이 모아졌다.

이미소는 과거 SBS ‘강심장’에 엄마 김부선과 함께 출연한 바가 있다.

당시 김부선은 “나에게 불미스러운 일이 있을 때 딸까지 같이 욕을 먹었다. 가슴이 너무 아팠다”며 당시에 겪었던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에 이미소는 “엄마가 정치 발언이나 실명 공개 등의 위험한 발언은 이제 그만 자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