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를 발사하던 날 TV를 시청하고 있던 아이가 즉석에서 누리호를 그려 보여주었습니다.

이 아이가 생각하는 우주의 꿈이 모두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


[이충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