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박지훈이 컴백하는 가운데 신보 ‘HOT&COLD’의 기대 포인트가 공개됐다.

박지훈이 오는 28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HOT&COLD(핫 앤 콜드)’를 발매한다. 전작 ‘My Collection(마이 컬렉션)’ 이후 2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을 알린 박지훈은 앞서 타이틀곡 ‘Serious(시리어스)’의 다채로운 티징 콘텐츠를 통해 새로운 시도들을 예고했다.

매 앨범마다 또 다른 전성기를 써 내려가고 있는 박지훈이 ‘HOT&COLD’를 통해 맞이할 화양연화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 포인트를 짚어봤다.

#. 음악적 도전

다양한 색채감의 보컬을 선보이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역량을 키워나갔던 박지훈은 이번 타이틀곡 ‘Serious’를 통해 또 다른 음악적 도전을 펼쳤다.

‘Serious’는 묵직한 신스 베이스를 중심으로 입체감 있는 구성이 돋보이는 힙합 기반의 팝 댄스 곡이다. 박지훈은 타이틀곡을 통해 지금껏 보여준 적 없는 강렬한 샤우팅 랩에 도전하며 늘 달콤하지만은 않은 사랑의 단면을 직설적인 표현으로 담아냈다. 또한 앨범 곳곳에 담아낸 박지훈만의 따뜻한 시선의 가사와 멜로디로 진심 어린 감정까지 느낄 수 있다.

#. 분위기 변신

늘 흐트러짐 없이 완벽하게 세팅됐던 ‘꽃미남’ 박지훈은 보다 자유롭게 자신을 표현할 줄 아는 진정한 아티스트로 돌아왔다. 이에 흔히 소년과 남자의 경계로 정의됐던 박지훈의 이미지는 더 이상의 정의가 불필요한 고유의 분위기를 갖게 됐다.

특히 앞서 공개된 콘셉트 포토에서 보여준 모습은 청춘의 한 장면과도 같았다. 조금은 상처받고 조금은 흔들린 듯한 이미지를 통해 외면은 물론 내면까지 더욱 단단해진 모습을 보이며 이전과는 확실한 분위기 반전을 예고하고 있다.

#. 성장의 정점

자신만이 표현할 수 있는 분위기와 색깔이라는 강력한 무기와 함께 돌아온 박지훈은 이제 성장의 정점을 맞았다. 한 장의 정규앨범과 네 장의 미니앨범에 이르기까지 언제나 다수의 곡을 실은 앨범 형태로만 팬들을 만나온 박지훈은 이번 신보에 가장 완성도 높은 6곡을 수록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사랑의 ‘뜨거움과 차가움’이라는 앨범 주제가 아름답게 성장한 스물셋 아티스트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발산할지 박지훈의 컴백이 더욱 기대된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