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LG전자 인공지능 프로젝트, 캐나다서 우수과제 선정
기사입력 2021-07-22 17:5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LG전자가 참여하는 컨소시엄의 인공지능 프로젝트가 최근 캐나다 온타리오주에서 선정한 우수과제(Research Excellence)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LG전자는 토론토대(University of Toronto)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물을 더욱 정확하게 인식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을 연구개발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온타리오주는 이 프로젝트에서 개발하는 인공지능 기술이 지역 주민들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드는 데 실질적 가치가 있다고 판단해 우수과제로 선정했습니다.

컨소시엄에는 향후 5년간 약 30억 원의 연구개발비를 지원합니다.

컨소시엄은 자율주행의 핵심 부품인 카메라를 비롯해 레이더, 라이더와 같은 센서가 악천후 조건에서 얻은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하는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개발합니다.

특히 컨소시엄은 도로 표지판, 차선, 보행자 등이 폭설, 폭우, 안개 등으로 인해 가려지거나 흐릿하게 보일 경우 센서들이 보다 명확하게 인식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과 이를 탑재한 자율주행 시스템을 연구할 계획입니다.

LG전자는 이 기술을 자율주행 배송로봇 등에 활용하면 제품 성능이 더욱 고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실내와 실외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차세대 통합배송로봇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앞서 LG전자는 올해 인공지능 연구의 메카로 주목을 받고 있는 캐나다의 여러 대학들과 협약을 맺고 인공지능을 공동개발하며 역량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몬트리올대(University of Montreal)와 인공지능 추론을 연구하고 있으며 워털루대(University of Waterloo)와는 양자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석 기술 등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LG전자는 인공지능 지향점을 진화, 접점, 개방에 두고 있습니다.

또 ‘인공지능 발전단계’는 고객가치 관점에서 효율화, 개인화, 추론, 탐구 등 4단계로 나눠 정의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략 측면에서 보면 이번 우수과제 선정은 LG전자 인공지능이 고객의 더 나은 삶에 기여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한편 LG전자는 2018년 토론토대와 공동으로 다양한 산학과제를 수행하며 인공지능 원천기술을 연구하기 위해 ‘토론토 인공지능연구소’를 신설했습니다.

토론토대와는 LG전자 직원을 인공지능 전문가로 육성하는 사내 인증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올해부터 워털루대와도 같이 하고 있습니다.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은 “제품과 서비스에 고도화된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지금까지 고객들이 경험해 보지 못한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왕성호 기자 / wsh0927@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