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폐막…매진율 93% '흥행 성공'
기사입력 2021-05-08 16:2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전주국제영화제 열리는 영화의 거리
'독립·예술영화의 축제'인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가 막을 내렸습니다.

지난달 29일 막이 오른 전주국제영화제는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개막작 '아버지의 길'로 시작했습니다.

올해는 세계 48개국 194편(해외 109편·한국 85편)이 관객과 만났습니다.

올해 영화제 관객 수는 오프라인 관객 1만410명, 온라인 관객 9천180명으로 총 1만9천59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매진율은 93%를 기록하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흥행에 성공했습니다.

특히 코로나19로 예매 가능 좌석을 상영관 전체의 3분의1로 제한한 탓에 대학 수강 신청 못지않은 '예매 경쟁'이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영화제 상영작을 온라인으로 감상할 수 있는 웨이브(wavve) 이용 횟수도 9일 차 기준 9천180건을 기록했습니다.

전주국제영화제 관계자는 "코로나19 시국에도 영화제를 찾아준 영화 팬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습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