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가계대출 기준금리' 코픽스, 신규 잔액 모두 하락
기사입력 2021-03-15 15:2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 매경 DB]
가계대출 기준금리가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신규 취급액과 잔액 기준 모두 일제히 하락했다.


15일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2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0.83%로 전월대비 0.03%포인트 떨어졌다.

신(新) 잔액기준 코픽스는 0.87%로 0.03% 포인트 내렸다.

기존 잔액기준 코픽스(1.09%)도 0.04%포인트 하락했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농협·신한·우리·SC제일·KEB하나·기업·국민·씨티은행)의 정기 예·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 등을 가중평균해 산출하는 가계대출 기준금리다.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와 잔액기준 코픽스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 및 전환사채 제외)를 포함한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 및 결제성자금 등을 추가로 포함하고 있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잔액기준 코픽스는 시장금리 보다 변동 폭이 작고 신규 코픽스 보다 시장금리 변동 추이를 서서히 반영하는 반면 신규 코픽스는 해당 월에 새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해 잔액기준 코픽스에 비해 시장금리 변동을 바로 반영한다"면서 "이미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고객의 경우 가산금리와 우대금리가 그대로라면 처음 대출받을 때 기준으로 삼았던 코픽스의 변동 폭 만큼 대출금리가 변동한다"고 설명했다.


코픽스 금리가 조정됨에 따라 시중은행의 코픽스 연동대출 금리도 곧 바뀔 전망이다.


[류영상 매경닷컴 기자 ifyouar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