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시아인엔 돈 못줘"…상점서 물건 훔치고 침뱉은 미국인
기사입력 2021-03-14 17:3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위치한 한 가게에서 물건을 훔치고 인종차별 발언까지 한 30대 미국인이 경찰에 체포됐다.


CBS 방송은 6일(현지시간) 마운틴뷰 경찰이 전날 한 상점에서 식료품과 의류를 훔쳐 달아난 캐런 인먼(39)를 구금했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13일 노숙자였던 인먼은 아시아계가 운영하는 한 상점에서 물건을 훔치고 침을 뱉으며 행패를 부린 혐의다.


경찰에 따르면 인먼은 다른 손님들에게도 "아시아인에게는 돈을 낼 수 없다"고 소리치기도 했다.


얼마 후 인먼은 경찰에 체포됐다가 피해자들이 인먼의 처벌을 원치 않는다고 밝혀 풀려났다.

하지만 마운틴뷰 경찰은 인먼의 혐오 범죄에 대해 계속 수사를 진행, 샌타클래라카운티 지방검사실과 협의해 인먼에게 다시 체포영장을 발부했다.


한편 이날 NBC도 같은 내용을 보도하고 캘리포니아 인권단체 '스톱 AAPI(아시아·태평양계) 헤이트'의 자료를 인용해 아시아계 혐오 범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 이후 급증했다고 전했다.

해당 자료 따르면 아시아계 혐오 범죄는 미국 전역에서 수천 건 이상 보고되고 있다.


[류영상 매경닷컴 기자 ifyouare@mk.co.kr / 최유빈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