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중앙약사심의위원회, 렉키로나주 '조건부 허가 권고'
기사입력 2021-01-27 21:5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청주=매일경제TV] 중앙약사심의위원회는 (주)셀트리온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960mg(레그단비맙)'에 대해 중등증 환자와 고위험군 경증 환자를 대상으로 투여할 것을 권고한다는 자문 결과를 내놨습니다.

다만 경증 환자에 대한 임상적 의미는 결론을 내기 어려우며 일부 제한된 중등증 환자와 고위험군 경증 환자를 대상으로 이약을 투여할 것을 권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오늘(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충북 오송 본부에서 열린 중앙약심 회의를 진행한 결과 이 같은 의견이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회의 후 오일환 중앙약심 위원장은 브리핑에서 "키로나주의 국내 환자에 대한 필요성이 있다고 인정돼 3상 임상시험 결과를 제출하는 것을 조건으로 품목허가 할 수 있을 것으로 자문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중앙약심의 투여 대상 권고 내용은 ▲실내 공기에서 산소포화도가 94%를 초과하는 자 ▲보조적인 산소 공급이 필요하지 않는 자 ▲투여 전 7일 이내에 증상이 발현한 자 등이다. 세 가지 조건 모두를 충족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 최화철 기자 / mkchc@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셀트리온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