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차량소통 위한 교통섬…국민들은 교통사고에 불안
기사입력 2021-01-22 14:3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교통섬이 설치된 교차로를 횡단할 때 94.9%의 국민들이 불안함을 느끼는 것으로 한국교통안전공단 조사 결과 나타났습니다.

공단이 지난해 12월 전국 7천207명을 대상으로 교통섬을 횡단할 때 차량의 위협을 느낀 적이 있는지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6천839명가 위협을 느낀 적이 있거나, 위험하다고 생각한다고 응답했습니다.

도심 교차로에서 종종 볼 수 있는 교통섬은 자동차의 안전하고 원활한 교통처리나 보행자 도로횡단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설치하는 섬 모양의 시설입니다.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하면서도, 차량이 교차로를 지나지 않고 우회전 할 수 있도록 분리해 차량소통을 원활하게 하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일부 교통섬은 지하철 출입구, 가로수 등 지장물로 인해 운전자의 시야가 확보되지 않거나, 교통섬 주변에 안전시설이 미흡하게 설치되어 교통사고의 원인이 됩니다.

공단 관계자는 보행자가 교통섬에서 위협을 느끼는 원인으로 지장물로 인한 운전자의 시야 미확보와 교통섬에서 차량의 높은 이동속도를 꼽았습니다.

공단 홍성민 책임연구원은 "교차로의 부적절한 교통섬 제거는 우회전 차량으로 인한 보행자 사고를 감소시킬 뿐만 아니라, 직진차량의 통행속도를 줄여주는 효과도 있어 도시지역 보행자 안전에 효과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홍 책임연구원은 "운전자의 시야에 방해가 되는 시설물이 설치되어 있거나 보행자의 안전이 우려되는 곳에 설치된 교통섬은 시설물 개선 또는 제거를 통해 보행자들의 교통안전 확보가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 진현진 기자 / 2ji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