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13만갑 분' 중국산 담뱃잎, 샌드백에 숨긴 일당 검거
기사입력 2021-01-20 17:0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2달간 103회 걸쳐 국내 비슷한 주소지에 집중 수입
복싱용 샌드백 등에 담배 13만갑 상당을 제조할 수 있는 중국산 파쇄 담뱃잎을 숨겨 밀수한 중국인들이 세관에 붙잡혔다. (사진=인천본부세관 제공)

[인천=매일경제TV] 관세청 인천본부세관은 오늘(20일) 수제담배 13만갑 상당을 제조할 수 있는 중국산 파쇄 담뱃잎 1.3톤을 복싱용 샌드백과 가정용 에어필터에 숨겨 국내로 밀수입 혐의로 중국 국적 30대 여성인 A씨 등 4명을 입건했습니다.

A씨는 담뱃잎이 은닉된 샌드백 등을 밀수입하기 위해 지인들의 성명, 주소, 연락처 등을 중국에 거주하는 공급책 B씨에게 넘겨준 후, 이들 명의로 작년 10월부터 11월까지 2달 동안 중국산 파쇄 담뱃잎 1.3톤을 특송해 국내에 반입했습니다.

세관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중국과 호주의 무역 갈등으로 호주에서의 중국산 담뱃잎 밀수가 곤란해져 한국으로 수입해 원산지를 세탁했고 다시 호주로 수출한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백소민 기자 / mkbsm@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