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사과, 비매너・비위생 논란에 “과했던 부분 죄송”(공식입장)


배우 성훈이 ‘줄 서는 식당’에서 선보인 태도와 관련해 논란이 되자 사과했다.

성훈 소속사 측은 10일 MBN스타에 “재미있게 하려다 보니 과했던 부분이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더불어 “보는 시청자들께서 불편함을 느꼈다면 죄송하다”고 언급했다.

또한 “앞으로는 좀 더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9일 방송된 tvN ‘줄 서는 식당’에 성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성훈은 줄서서 기다리는 것에 불만을 토로하거나, 식당 안에서 집게로 고기를 먹고 땀을 격렬하게 닦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박나래에게 정색을 하는 듯의 행동을 보여 논란이 됐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