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무해하게' 이천희, 샤워 6분컷 전혜진에 "제대로 씻은 거 맞냐"

전혜진이 물을 아끼기 위해 6분만에 샤워를 끝냈다.


21일 방송된 KBS 2TV ‘오늘부터 무해하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일주일간의 탄소제로 여행기에 도전하는 첫 하루가 공개됐다.


이천희가 먼저 실외 샤워 텐트 안에서 샤워에 도전해보기로 했다.

이천희는 샤워를 하며 연신 소리를 질렀다.

이천희는 씻고 나와 공효진에게 "내가 봤을 때 저긴 아니"라며 "정말 우리가 그루가 없을 때 저기 가자"고 말했다.

이후 이천희는 "10리터도 안되는 물로 씻게 되더라. 어렵지 않았다"며 자랑스러워 했다.


전혜진도 씻고 나와서 "21시 39분에 시작해서 45분에 끝났다"며 자랑했다.

샤워 시간을 10분 줄이면 물 100l를 아낄 수 있다.

이천희는 그런 전혜진에게 "제대로 씻은 거 맞냐"며 놀렸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