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로스만스가 지난 20일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재단법인 미래의동반자재단과 함께 한 '더 좋은 내일 친환경 청년 홍보대사' 발대식을 온라인을 통해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더 좋은 내일 친환경 청년 홍보대사는 BAT로스만스가 새 출범 이후 첫 번째로 제시하는 환경분야 환경·사회·지배구조(ESG)캠페인이다.

갈수록 강조되고 있는 친환경 이슈에 대한 해결 방안을 미래를 이끌어 나갈 젊은 세대와 함께 모색해보고자 마련됐다.


미래의동반자재단을 통해 선발된 10명 홍보대사들은 이번 발대식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미래 세대의 참신한 시각을 통해 더 좋은 내일을 위한 친환경 아이디어를 제안하게 된다.


BAT로스만스는 더 좋은 내일 친환경 청년 홍보대사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다.

활동 이후 우수한 아이디어를 제안한 홍보대사를 선발해 시상할 예정이다.

또한 제안된 친환경 아이디어는 추후 기업 ESG 활동에도 적극 반영해 나갈 방침이다.


김은지 BAT로스만스 대표이사는 "BAT로스만스는 앞으로도 '더 좋은 내일'을 위해 환경과 사회 분야에서 다양한 ESG활동을 펼쳐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호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