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 리사(LISA)가 디제이 스네이크(DJ Snake)의 새 싱글에 참여했다고 YG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노래 제목은 'SG'로 10월 22일 발매 예정이다.

디제이 스네이크 역시 이날 SNS에 새 싱글 프리 세이브 티저 영상을 공개, 이를 공식화했다.


영상에는 블랙핑크 리사 외에도 오즈나(Ozuna), 메건 디 스탤리온(Megan Thee Stallion)의 모습이 담겼다.

아울러 약 21초 분량의 중독성 넘치는 멜로디가 포함돼 듣는 이들을 매료시켰다.


그밖의 구체적인 정보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나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의 협업에 글로벌팬들은 벌써부터 크게 열광하고 있다.

CNN, 포브스, NME 등 외신도 관련 소식을 전하며 주목했다.


디제이 스네이크는 '2015 빌보드 뮤직 어워즈'서 최우수 댄스 일렉트로닉 음악상을 받은 프로듀서이자 아티스트다.

트랩 비트, 뭄바톤, 일렉트로 하우스 등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대중성과 음악성을 동시에 인정받고 있는 그는 지난 2019년 블랙핑크의 LA 콘서트를 관람하며 멤버들과 인연이 닿았다.

이번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해 리사가 그와 어떠한 시너지를 발휘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리사는 블랙핑크의 일원으로서 그간 두아리파(Dua Lipa), 레이디 가가(Lady Gaga),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 카디 비(Cardi B) 등 다수의 팝스타들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혼자서 해외 아티스트와 함께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리사는 최근 솔로 앨범 '라리사(LALISA)'를 발표, K팝 솔로 아티스트로서 각종 글로벌 차트를 장악하며 막강한 인기를 확인했다.

'라리사(LALISA)'는 총 72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정상을 밟았으며, 글로벌 유튜브 송 톱100서 2주 연속 1위를 석권했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