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송영길 "윤석열 장모 대응 문건, 하나회 같은 충격적 실체"
기사입력 2021-09-15 10:5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오늘(15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 재직 시 대검찰청이 윤 전 총장의 장모 사건 대응 문건을 작성했다는 보도와 관련, "검찰권의 완전한 사유화, 검찰 조직의 하나회 같은 충격적 실체가 고스란히 확인됐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최고위에서 "윤 전 총장은 장모 관련 사건은 보고도 받지 않겠다고 호언장담했지만, 손발이었던 대검찰청은 총장의 범죄 혐의를 비호하기 위해 집사 변호사나 해결사처럼 움직인 것"이라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어떤 검사가 작성했는지 내부감사, 수사를 통해 철저히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송 대표는 "합리적으로 생각해보면 지난해 3월 장모 등 가족 관련 비리에 대한 대응 문건을 작성하고 이를 기초로 지난해 4월 총선 직전에 국민의힘에 고발 사주 문건을 건넸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면서 "이번 폭로로 고발 사주 사건에 대한 윤 전 총장의 직접적인 관련 가능성도 더욱 커졌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윤석열 감독, 검찰과 국민의힘 공동 주연인 국기문란 사건의 퍼즐이 하나씩 맞춰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공수처는 자신의 존재 근거가 확인될 수 있도록 철저한 수사를 부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송 대표는 또 "윤우진 전 세무서장과 최모 동업자에 대한 수사도 속도를 내서 윤석열의 뇌물수수, 향 접대, 윤우진에 대한 비호 혐의 사건이 밝혀지고 윤석열의 실체가 빨리 드러나게 하는 게 국민을 위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 유나겸 인턴기자 / optimusyu@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