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롯데칠성, 사이다·맥주 모티브 한 '향수' 나온다
기사입력 2021-07-30 13:1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롯데칠성음료가 니치 퍼퓸 브랜드 '살롱 드 느바에'와 손을 잡고 '오 드 칠성 바이 살롱 드 느바에' 를 론칭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칠성사이다' 70주년 굿즈로 향수를 선보인데 이어 두 번째 향수 출시입니다.

'살롱 드 느바에'는 국내 최초의 니치 퍼퓸 브랜드입니다.

이번 협업으로 탄생한 향수는 '칠성사이다'를 모티브한 향수 3종과 '트레비' '클라우드'를 모티브한 향수 각각 1종씩 총 5종으로 구성됐습니다.

'시드르1950'는 5종의 풍부한 시트러스향과 작약의 향취를 잔잔하게 더해 칠성사이다의 청량함과 시원함을 구현했습니다.

'르 사피르'와 '페트리코'는 스파클링한 라임에 각각 은방울꽃, 린넨 백차의 향을 가미했습니다.

트레비에서 착안한 향수 '빈티지 코랄'은 자몽 향에 허브로 마무리되는 향취를 느낄 수 있으며, 향수 패키지도 트레비 병의 특징을 그대로 담았습니다.

프리미엄 맥주 '클라우드'로부터 영감을 받은 향수 '비터 맬로우'는 흙내음과 드라이한 우디향이 특징입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협업을 통해 각각의 음료가 가지고 있는 특성이 향기로 재해석된 만큼 고객들은 음용할 때와는 다른 색다른 브랜드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이유진 기자 / ses@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