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삼성전자, 2분기 반도체서 7조원 벌었다…11분기만에 최대 영업이익 '어닝서프라이즈' 견인
기사입력 2021-07-29 15:5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삼성전자가 2분기 확정실적을 발표했습니다.
삼성전자는 주력인 반도체의 영업이익이 7조 원에 달하며 전체 영업이익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했습니다.
보도에 왕성호 기자입니다.

【 기자 】
삼성전자가 주력 사업인 반도체 호황에 힘입어 2분기 어닝서프라이즈를 달성했습니다.

삼성전자는 2분기 연결 기준으로 매출 63조6천716억 원, 영업이익 12조5천667억 원을 기록했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지난해 2분기 대비 매출은 20.21%, 영업이익은 54.26% 늘었습니다.

부문별로 보면 반도체(DS) 부문은 매출 22조7400억 원, 영업이익 6조9300억 원으로 2분기 전체 영업이익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습니다.

메모리 가격 상승과 파운드리 공장 재가동에 힘입어 2018년 3분기 이후 11분기 만에 가장 높은 실적을 달성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메모리 출하량이 시장 전망을 상회했고, 가격 상승 폭도 예상보다 컸다"며 "시스템 반도체도 오스틴 공장 정상화로 이익이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모바일(IM) 부문은 코로나19로 인도·베트남 등 해외 시장의 수요 감소와 생산 차질 등으로 매출은 22조6700억 원, 영업이익이 1조 원 이상 줄어든 3조2400억 원을 달성했습니다.

소비자 가전(CE) 부문은 TV와 비스포크 시리즈 등이 선전하며 매출 13조4000억 원, 영업이익 1조600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디스플레이는 2분기 매출 6조8700억 원과 1조2천800억 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습니다.

LCD 가격 상승과 애플의 일회성 보상금 등이 포함되며 수익이 늘었습니다.

LG전자는 올 2분기에 연결기준 매출액이 17조 113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4% 증가하며, 2분기 가운데 최대를 달성했습니다.

영업이익은 1조 1127억 원을 달성하며 작년 2분기 대비 65.5% 늘어나, 처음으로 2분기 연속 1조 원을 돌파했습니다.

프리미엄 가전의 판매 호조와 올레드 TV 매출이 크게 성장하며 호실적을 이끌었습니다.

역대급 2분기 실적을 달성한 전자 업계.

3분기에도 이러한 실적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매일경제TV 왕성호입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