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서튼 감독 "스트레일리·불펜투수들 활약 빛났다" [경기 후 말말말]
기사입력 2021-06-25 22:1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롯데 자이언츠가 투타의 조화 속에 두산 베어스를 완파하고 주말 3연전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롯데는 2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KBO리그 두산과의 경기에서 9-1로 이겼다.


롯데는 이날 선발투수로 나선 댄 스트레일리(33)가 6이닝 4피안타 2볼넷 2탈삼진 1실점(비자책)의 완벽투를 선보이며 시즌 5승째를 따냈다.

또 6번째 도전 만에 두산전 첫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래리 서튼(왼쪽)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2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9-1로 승리한 뒤 전준우를 격려하고 있다.

사진(서울 잠실)=김영구 기자

타선에서는 전준우(35)가 5타수 4안타 1홈런 3타점 2득점, 손아섭(33) 4타수 2안타 1타점, 정훈(34) 5타수 2안타 1타점, 안치홍(31) 3타수 1안타 1타점, 한동희(22) 4타수 3안타 2타점 등 주축 타자들이 나란히 맹타를 휘둘렀다.


롯데는 이날 승리로 두산과의 올 시즌 상대 전적에서 6승 4패를 기록하며 우위를 이어갔다.


래리 서튼(51) 롯데 감독은 경기 후 “스트레일리가 2경기 연속 좋은 모습을 보여줬고 불펜도 제 역할을 다해줬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이어 “라이언 롱 코치, 백어진 코치가 경기 전 전력분석을 통해 훌륭한 타격 계획을 세웠다”며 “타자들도 이를 믿고 자신 있게 스윙을 해줘 생산성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잠실(서울)=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