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전세계 8명 전지 분야 석학 한자리에…LG엔솔 '이노베이션 포럼' 개최
기사입력 2021-06-16 08:3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제공 = LG에너지솔루션]
2019년 노벨 화학상 수상자인 스탠리 휘팅엄 (M. Stanley Whittingham) 교수를 포함한 8명의 전지 분야 석학들이 한 자리에 모인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오는 22일 온라인 세미나(Webinar) 'LG에너지솔루션 이노베이션 포럼(LG Energy Solution Innovation Forum) 2021'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 이노베이션 포럼 2021'은 행사를 주관하는 LG에너지솔루션을 비롯해 세계 유수 대학의 '배터리' 전문가가 참여해 배터리 기술의 연구 동향과 비전을 논의하는 자리로 지난해 12월 1일 LG에너지솔루션이 분사한 이후 처음으로 주관하는 기술 전문 세미나다.


10개 세션으로 구성한 이번 행사는 리튬이온 및 차세대 배터리 관련 혁신 기술 위주 온라인 세미나(Webinar)로 진행된다.

전세계 일반인도 참가할 수 있는 실시간 중계 방식으로 이날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열린다.


발표자는 한국·미국·캐나다·영국·독일 등 세계 각국 에너지 분야에서 혁신적인 연구성과를 가진 학자들이다.


특히 2019년 리튬이온전지의 핵심 원리 '인터칼레이션 전극(intercalation electrode)'의 원리를 발견해 노벨상을 수상한 영국 출신의 스탠리 휘팅엄 교수가 참여해 눈길을 끈다.


1941년 영국에서 태어난 휘팅엄 교수는 현재 미국 빙엄턴 대학(Binghamton Univ)에서 재료 과학을 연구하고 있다.

휘팅엄 교수는 본 행사에서 '배터리 연구개발 개요(Overview of Battery R&D)'을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배터리 기술 분야에서 혁신적인 성과로 수상한 학자들의 발표도 이어진다.


'현대의 리튬이온전지: 백만마일 이상과 백년 이상의 수명 가능성'(Jeff Dahn), '전고체전지용 고이온전도성 고체전해질'(Linda Nazar), '전고체전지의 계면 현상 해석'(Shirley Meng), '리튬메탈전지의 충방전 제어'(김희탁), '반고체전지의 고분자계 전해질 설계'(이상영), '차세대 리튬이온전지/리튬메탈전지 제조 공정'(Martin Winter), '산소의 산화환원에 의한 과리튬 양극소재'(Peter Bruce) 등 강연으로 구성됐다.


LG에너지솔루션 정근창 배터리연구소장(부사장)은 자사의 주요 R&D 전략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맡았다.

정 부사장은 자동차전지 분야 셀 개발 전문가로, 2017년에 고에너지 밀도 및 급속충전 셀 개발을 주도한 바 있다.


행사의 개회사를 맡은 LG에너지솔루션 CPO(생산 및 구매 최고책임자) 김명환 사장은 "이번 포럼은 배터리 분야의 세계적 전문가들이 차세대 전지 연구 동향에 대해 심도 있는 통찰력을 전달해 줄 것으로 보인다"며, "발표자들의 혁신적인 연구 자료가 배터리 산업 생태계 조성 및 확대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의 참가비는 무료이며, 사전 등록은 22일까지 행사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이상규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