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천하무적, 알바트로스 완파하고 대회 첫승 신고 [제4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기사입력 2021-06-14 22:5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천하무적야구단(이하 천하무적)이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첫승을 신고했다.


천하무적은 14일 경기도 광주시 팀업캠퍼스 야구장에서 열린 제4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조별리그 2차전 알바트로스와의 경기에서 13-3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


기선을 제압한 건 알바트로스였다.

1회초 최설이 안타로 출루한 뒤 2루 도루를 성공시켰고 1사 1사 후 최웅의 1타점 2루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이어 상대 실책으로 한 점을 더 보태 2-0으로 앞서갔다.


천하무적야구단의 한민관이 14일 경기도 광주시 팀업캠퍼스 야구장에서 열린 제4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조별리그 2차전 알바트로스와의 경기에서 1회말 안타를 기록한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광주)=김영구 기자

천하무적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1회말 선두타자 이용욱의 안타 출루 이후 폭투, 포구실책으로 3루까지 진루했고 임민철의 내야 땅볼, 상대 실책을 묶어 2-2 동점을 만들었다.


천하무적은 2회말 경기를 뒤집었다.

2사 1, 3루에서 투수 폭투와 상대 실책, 박대경의 1타점 적시타 등으로 5-2로 달아났다.


알바트로스도 3회초 점수를 얻었다.

무사 2루에서 조성원의 1타점 2루타로 5-3으로 격차를 좁혔다.


승부는 3회말 천하무적 공격에서 갈렸다.

무사 2, 3루에서 제갈성렬의 1타점 외야 희생 플라이를 시작으로 2사 후 김동환, 이주석, 박재경의 2루타가 연이여 터지면서 11-3으로 멀찌감치 도망갔다.


천하무적은 4회말에도 상대 실책으로 2점을 더 쌓으면서 13-3 콜드게임으로 알바트로스를 제압했다.


천하무적은 이날 승리로 지난 7일 브로맨스와의 첫 경기 8-8 무승부의 아쉬움을 깨끗하게 씻어냈다.

반면 알바트로스는 2연패에 빠지면서 조별리그 최하위로 추락했다.


이 경기는 2시간이 지나면 새로운 이닝에 들어갈 수 없다는 대회 규정에 따라 4회말까지 진행됐다.


한편 지난해 3회 대회는 코로나19에 따라 일정 단축이 불가피해 토너먼트로 진행한 바 있다.

다행히 올해는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이 권고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풀리그 방식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제4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는 이엠이코리아, DRC헬스케어, MBC뷰티스쿨아카데미, 금산미학홍삼, 나인스포츠, 리츠힐러, 린글로벌, 백년지족, 산엔지니어링, 세움C&C, 세인트존스호텔, 제이액터스, 아메리칸트레이, 애프터문엔터테인먼트, 예일커뮤니케이션즈, 오디세이뷰티그룹, 장인복국, 치면식당, 코너스톤자산운용, 태왕. 팀크래프트, 퓨워터가 협찬한다.


[광주(경기)=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