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조해진, 국민의힘 첫 공식 당 대표 출마…"포용과 통합의 리더십 필요"
기사입력 2021-04-23 17:0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조해진 국민의힘 의원이 오늘(23일) 당내에서 처음으로 당대표 경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을 지역구로 둔 3선의 조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 정권교체의 필수조건인 범야권 대통합, 후보 단일화를 이루기 위해서는 포용과 통합의 리더십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 의원은 "국민의힘을 정권교체 대의에 참전하고자 하는 모든 지사와 열혈 시민들이 기꺼이 함께하는 커다란 그릇으로 만들 것"이라며 최고위원회 산하에 '범야권 대통합과 후보 단일화 추진 기구'를 만들겠다고 공약했습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이명박・박근혜 전직 대통령의 사면에 대해서는 "전직 대통령들의 비극적 역사가 이어지는 것을 가슴 아파하는 국민이 계시다"면서 "임기가 끝나기 전 문재인 정권이 하는 것이 순리"라고 밝혔습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영입에 대해서는 "지금도 간접적 소통 채널은 있다"며 "앞으로 당체제가 정비되고 윤 전 총장의 정치적 입장이 정리되면 활발하게 대화와 소통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정인 / jungin50@naver.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