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밥심’ 안현모 “남편=라이머 복은 타고 난 것 같다”
기사입력 2021-04-12 21:4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안현모가 남편 라이머를 향해 애정을 드러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플러스 ‘밥심’에는 안현모, 신아영, 우혜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안현모는 “퇴사 후 정해진 건 없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라이머를 만났고, 6개월 연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라며 “결혼은 세계관을 확장해주는 사건이었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결혼이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날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라며 “이제는 보람을 느낄 정도로 안정기가 됐다”라고 털어놨다.

특히 안현모는 “남편복은 타고 난 것 같다”라며 웃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