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짝퉁 톰 크루즈 영상 보니…딥페이크 기술 "똑같네"
기사입력 2021-02-28 14:3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할리우드의 인기 배우 톰 크루즈가 틱톡에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킨 가운데, 이는 톰 크루즈의 진짜 계정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미국 뉴스웹사이트인 데일리비스트는 26일(현지시간) 틱톡에 등장한 톰 크루즈 영상에 대해 "딥페이크 기술을 활용해 가짜 톰 크루즈 영상을 만든 것"이라고 보도했다.


실제 톰 크루즈 영상을 올린 틱톡 계정 운영자도 본인이 올린 영상들이 딥페이크로 제작된 것임을 은연 중에 밝히기도 했다.

현재 해당 계정에는 3개의 영상이 올라와 있다.


딥페이크란 인공지능 기술의 일종인 딥러닝과 가짜를 의미하는 '페이크(fake)'의 합성어다.

딥페이크는 교묘하게 조작된 영상기술을 말한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가짜 영상을 손쉽게 만들 수가 있다.


한편 딥페이크 영상으로 인해 저명인사들이 피해를 보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서 틱톡도 공식 계정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우승준 매경닷컴 기자 dn1114@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