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기안84 '대깨문'풍자...'복학왕'에서 집값 급등에 놀라 머리깨진 장면
기사입력 2021-01-27 23:4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기안 84 '복학왕'
[매일경제TV] 웹툰 작가 기안84의 웹툰 '복학왕'에 대한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기안84는 지난 26일 네이버 웹툰 홈페이지를 통해 '복학왕' 328화 '입주 1화' 편에서 오른 집값에 놀라 머리가 깨지는 모습을 그려넣었습니다.

공개된 웹툰에는 등장인물이 집을 구하기 위해 매일 쉬지 않고 배달 일을 해 500만 원을 모았지만 그 사이 부동산 가격이 1억 원 올라 좌절하는 내용이 담겼고, "지옥은 죽어서 가는 게 아니라 집 없는 현실이 지옥 그 자체" "청약 같은 건 당첨을 바라는 게 희망고문" 등의 발언이 담겼습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기안84의 웹툰 속 장면이 문재인 대통령의 열성 지지자를 가리키는 '대깨문'을 연상시킨다며 그를 비판했습니다.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풍자한 듯한 장면과 '대깨문'을 연상시키는 표현이 이어지면서 기안84를 비판했고, 일부 누리꾼들은 '표현의 자유'를 주장하면서 기안84를 옹호했습니다.

[ 김솔 인턴기자 / mkksh@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