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창섭 해명 “‘7’ 제스처, 그때 그 시절 잊지 말자는 것…왜곡되지 않길”(전문)
기사입력 2021-01-25 18:0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비투비 이창섭이 해명을 통해 정일훈 옹호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창섭은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 동안 눌러담아놓고 쌓아놓았던 감정들과 많은 생각들이 ‘우리들의 콘서트’ 음악이 흐르자 주체하지 못할 정도로 터져나왔다”라고 밝혔다.

그는 “그때 그 시절의 우리를 우리 모두 잊지말자 영원히 마음속에 새겨두겠다는 마음으로 표현한 제스처였다. 이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앞서 이창섭은 비투비 온라인 콘서트에서 제스처로 ‘7’을 만들었고 최근 대마초 흡연 혐의로 물의를 빚은 정일훈을 옹호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다.

▶이하 비투비 이창섭 해명 전문

그 동안 눌러담아놓고 쌓아놓았던 감정들과 많은 생각들이 ‘우리들의 콘서트’ 음악이 흐르자 주체하지 못할 정도로 터져나왔습니다.

그때 그 시절의 우리를 우리 모두 잊지말자 영원히 마음속에 새겨두겠다는 마음으로 표현한 제스처였습니다.

이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랍니다.

제 마음과 여러분의 마음속에 기억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비투비로서, 그리고 이창섭으로서 좋은 아티스트로, 또 더 좋은 사람으로 성장하겠습니다.

언제나 믿고 함께 걸어와준 멜로디 항상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