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제천 종합병원 간호사 '확진'...'편도염인 줄 알았는데'
기사입력 2021-01-23 14:2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제천=매일경제TV] 충북 제천의 한 종합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오늘(23일) 제천시에 따르면 모 종합병원 4층에서 근무하는 30대 간호사 A씨가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A씨는 편도염 약을 처방받아 복용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어제(22일) 미열 증상으로 이 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았습니다.

감염 경로는 확인되지 않은 가운데 당국은 우선 가족 5명의 검체를 채취해 분석을 의뢰했습니다.

4층 입원 환자와 보호자, 4층 근무 직원 등 120여명도 긴급 검사할 예정입니다.

당국은 검사 결과 병원 내 확진자가 추가 발생하면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를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15일 이후 8일 만에 확진자가 나오면서 제천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62명이 됐습니다.

[ 김솔 인턴기자 / mkksh@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