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경기도 기본주택…국회 공론의 장 열린다
기사입력 2021-01-22 11:2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제공)
오는 2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 정책토론회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 제안, 추진 방향 알려

[수원=매일경제TV] 경기도가 '경기도 기본주택'을 추진하는 가운데 이에 대한 공론의 장이 열릴 예정입니다.

경기도는 오는 26일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국회의원, 경기주택도시공사, 민간전문가 등과 함께하는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토론회가 열린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경기주택도시공사가 주관하고 국회의원 50명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토론회는 '경기도 기본주택'에 대한 정책 제안과 이에 대한 토론을 통해 관련 정책의 주요 내용과 추진 방향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국민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마련됐습니다.

토론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됩니다.

토론회 내용은 '소셜방송 LIVE경기(live.gg.go.kr)'에서 시청할 수 있고, 모바일로도 시청 가능합니다.

이헌욱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과 남기업 토지자유연구소 소장이 각각 '기본주택 장기임대형 제안', '기본주택 분양형 제안'으로 주제발표를 한 뒤 전문가 토론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전문가 토론은 임재만 세종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고 김남근 법무법인 위민 변호사, 박미선 국토연구원 주거정책연구센터장, 진남영 새로운 사회를 여는 연구원 원장, 배문호 한국토지주택공사(LH) 토지주택대학교 교수가 토론자로 나서 경기도 기본주택 정책 제안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입니다.

'경기도 기본주택'은 무주택자면 누구나 30년 이상 장기간 거주할 수 있는 장기임대형과, 토지는 공공이 소유·임대하고 주택은 개인이 분양받아 소유하는 분양형이 있습니다.

[배수아 기자 / mksualuv@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