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르노삼성 'XM3', 신차 실내공기질 검사서 모든 항목 기준치 만족
기사입력 2021-01-19 16:0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르노삼성자동차의 소형 SUV XM3가 최근 국토교통부의 '신차 실내공기질 조사'에서 모든 항목에 걸쳐 기준치를 만족했습니다.

XM3는 톨루엔과 벤젠, 자일렌, 아세트알데하이드 등의 4개 측정 물질이 검사 대상 7개의 차종 중에서 가장 적게 검출됐습니다.

폼알데히드와 에틸벤젠, 스티렌 등 나머지 4개 물질도 권고기준 대비 낮은 검출량을 보였습니다.

르노삼성은 XM3 외에도 더 뉴 SM6와 뉴 QM6 등 주요 생산차종에 친환경 도어트림 신기술인 '핫 멜팅 공정' 등과 같은 여러 친환경 생산기술을 적용해 유해물질과 냄새 발생을 개선했습니다.

핫 멜팅 공정은 지난 2013년 국내 최초로 적용한 도어트림 생산 기술로서, 기존의 접착제를 대신하여 소재 간 용융접합 처리를 하는 방식입니다.

제조공정에서부터 완성차에 이르기까지 유해물질 발생을 줄이고 실내공기 질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르노삼성은 관련 기술에 대해서 지적재산권을 확보하고 핵심기술의 해외수출에서도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이해진 르노삼성자동차 제조본부장은 "내장내와 시트 등 생산공정 전반에 대해 휘발성유기화합물이 적용된 접합제 사용을 최소화하도록 규정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진현진 기자 / 2ji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